어느덧 5년차… 하지만 여전히 귀찮은…

비도 오고.. 젠장
날씨도 추운데.. 젠장
시간 아깝게 젠장